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서브메뉴 바로가기

전체메뉴



HOME > CEO Briefing > CEO Briefing

CEO Briefing

"CEO Briefing"은 2005년 9월부터 시작한 소보고서로 신속한 현안 분석과 대응방안 제시를 목적으로 하고 있습니다.

산업생태계 역동성 제고를 위한 대구경북 상생협력 방향

산업생태계 역동성 제고를 위한 대구경북 상생협력 방향

       

 

■ 기술, 에너지, 사회 등 모든 분야에서 대전환의 시대 도래

○ 4차산업혁명으로 디지털 전환(digital transformation)이 가속화되고 있고 산업분야에서는 제조 업 서비스화(servitization) 경향이 확산되고 있다. 또한 세계 각국은 2021년 파리 신기후 체제를 출범시키고 2050 탄소중립을 달성하기 위해 다양한 제도를 마련하고 있으며, 민간기업도 RE100, ESG경영 등을 통한 기후변화 대응에 동참하고 있다.
○ 미·중 G2체제로 세계경제가 재편되면서 경제블록화를 통한 경쟁력 제고 노력이 활발하게 전개되고 있다. 코로나19 사태는 기존 글로벌 가치 사슬 중심의 국제경제 근간을 흔들고 있으며 이와 관련하여 초광역경제권 또는 대도시경제권 간 경쟁도 더욱 심화되고 있다.

      

■ 대구경북 위상 하락과 경쟁력 약화, 새로운 전기를 마련할 시점

○ 수도권 집중 현상이 심화되면서 대구경북의 경제적 위상도 하락하고 있다. 대구경북 GRDP 전국 비중은 2010년 두자리 수가 무너진 후 2019년에는 8.6%으로 감소하였다. 인구비중도 2018 년 10% 미만으로 떨어졌다.
○ 최근 전자산업의 비중이 큰 폭으로 하락하고 기계금속 산업의 비중이 증가하였지만 대구경북 주력제조업의 구성은 10년 전과 큰 차이가 없다. 대구의 5+1 신산업, 경북의 G-3정책 등을 통해 대구경북이 육성 중인 신성장산업의 주력산업화는 아직 미흡하다. 제조업 성장을 뒷받침할 지식 집약적 서비스업의 지역 내 비중은 전국 평균 미만이며, 기술 기반 창업이나 고성장 기업의 전국 비중은 해마다 감소하는 등 지역 산업생태계의 역동성이 약화되고 있다.

     

■ 지역 주력산업의 고부가가치화와 산업생태계 혁신 방향

○ 대구경북이 맞닥뜨린 위기를 타개하고 산업생태계를 혁신하기 위해서는, 첫째, 현재 주력산업을 미래 추세에 대응할 수 있게끔 전환하고 부가가치 창출 역량을 강화할 수 있는 여건을 구축해야 한다. 특히 대구경북의 주력산업으로 떠오른 자동차부품산업은 탄소중립 규제와 전기차 중심의 환경 변화에 적극 대응해야 한다.
○ 둘째, 대구경북 간 협력적 경쟁을 통해 현재 육성 중인 신성장산업에서 시너지를 창출해야 한다. 대구와 경북이 독자적으로 육성하는 신성장산업 중 반도체, 로봇, 그리고 바이오·의료 산업 육성 정책을 적극 연계하여 성과를 창출한다.
○ 셋째, 연구개발에서 사업화 및 성장으로 이어지는 기업의 성장 경로를 조성하고 이를 뒷받침할 수 있는 대구경북 산업브레인 확보 전략을 마련한다

 

■ 세계적 산업도시로 도약을 위한 대구경북 상생협력 과제

○ 대구경북이 세계적 화두인 탄소중립에 선도적으로 대응함으로써 세계도시의 일원으로서 역할과 지역 산업의 대응 역량을 확보해나간다. SMR(소형모듈원자로) 기반의 수소 생산·활용 생태계 전략을 공동으로 추진하고, 탄소중립 첨단산업단지 전환 및 실증단지 조성, 산업 가치사슬과 도시의 총체적 탄소중립화 등을 통해 탄소중립 의제를 선점하도록 한다.
○ 2020년대 후반 완공될 대구경북신공항을 신기술 테스트베드, 창조공간으로서의 공항배후도시, 항공물류산업 육성 기반 등 미래산업 촉진 공간으로 조성한다. 신공항을 중심으로 주력산업의 글 로벌 공급관리체계와 지역별 산업 특성을 고려한 산업밸리를 조성·연계함으로써 신공항 중심의 대구경북 산업생태계를 구축한다.
○ 내생적 지역발전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대구경북의 과학기술 정책을 총괄적으로 기획, 관리, 집행 하고 지역산업의 가치사슬을 전주기적으로 강화할 수 있는 포괄적인 다부처 사업을 공동 발굴 한다. 현재의 Hustar 사업을 심화하고 참여 기관과 양성 인력의 범위를 확대한 Hustar 2.0을 준비하여 혁신인재 육성 기반을 강화한다. 이를 정책적으로 뒷받침하기 위해 산업 및 공간 정책 을 담당할 수 있는 대구경북 상생협력 거버넌스를 구축한다.
○ 대구경북 산업의 상생협력 시스템을 구축하기 위해서는 구체적 내용과 대구경북의 역할에 대한 시도민의 공감대가 필요하다. 이를 위해 대구경북 전체를 두고 발전 방향과 대도시, 중소도시, 농산어촌 등 각 지역의 역할, 상생발전을 위한 제도적 기반 등을 시·도민의 참여와 토론을 통해 만들어간다.

     

* 더 자세한 사항은 첨부파일을 참조해 주시기 바랍니다.

* 내용 문의 : 최재원 연구위원(janian@dgi.re.kr)053-770-5127

                    이문희 연구위원(mhlee@dgi.re.kr)053-770-5109

                    윤상현 연구위원(ysh@dgi.re.kr)053-770-5072

목록 보기

관련사이트 바로가기

Copyright (c) 2015 DGI. All Rights Reserved.

대구본원 : 42403 대구광역시 남구 명덕로 104. 동산관 5,6,7,8층 TEL : 053)770-5000 FAX : 053)770-5039

도청센터 : 36759 경상북도 안동시 풍천면 도청대로 455. 홍익관 405호 TEL : 054)841-7351 FAX : 054)841-7226